제이에스투어을 즐겨찾기추가
네이버블로그 다음카페 유튜브 카스 페이스북 네이버밴드 인스타그램 카톡 카톡 플러스친구
Category > 커뮤니티 > JS를 만난 여행후기&사진 찾아가세요
커뮤니티
지금 여기 어떠세요?
JS를 만난 여행후기
    &사진 찾아가세요
견적문의
자유게시판&여행 준비사항
JS를 만난 여행후기&사진 찾아가세요
TMB 9일차 5-2 해발 3,842m 에귀디미디 올라가기
작성자 : 김광일 등록일 : 2017-08-15 조회수 : 3970

 

 

 

트루드 몽블랑(TMB) 9일차 5-2 해발 3,842m 에귀디미디 올라가기.

 

 

 

에귀디미디는 '남쪽의 바늘'이라는 뜻을 가진 곳으로

몽블랑을 가장 가까이서 감상할 수 있는 전망대이다.

 

스위스와 이탈리아까지 이어진 로프웨이를 타면 이탈리아로 가면서

알프스의 전경을 감상하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도 있다. 

 

 

 

에귀디미디 매표소의 해발고 1,030m 에서 고도 3,842m 의 전망대까지 세번 갈아타면 도착 할수가있다.

 

 

 

 

 

 

 

 

 

 

 

 

 

 

 

 

 

 

 

 

 

 

 

 

에귀디미디 고도 3,842m 의 전망대. 

 

 

 

 

에귀디미디 매표소의 해발고 1,030m 에서 고도 3,842m 의 전망대까지 세번 갈아타면 도착 할수가있다.

첫번째는 갈아타는 케블카는 중간 기착지인 플랑뒤레귀(2,309m)에서 다시 케이블카를 갈아타고

최고시속 45Km 로 올라가 로프웨이 역이 있는 북쪽 봉우리에 도착한후 다시

엘리베이터를 갈아타고 약 60m 올라가면 에귀디미디 에서 제일 높은 3,842m에 도달한다.  

 

 

 

멀리서본 해발 3,843m 에귀디미디 전경. 

 

 

 

 

에귀디미디 전망대 조감도. 

 

 

 

 

 

 

 

 

 

 

 

 

 

 

 

 

 

 

 

 

 

 

 

 

 

 

 

 

 

 

 

 

 

 

 

 

 

 

 

 

 

 

 

 

 

 

 

 

 

 

 

 

 

 

 

 

 

 

 

 

한시간 줄을서서 1인당 60유로짜리 티켓을 구매한후 또, 한시간 반쯤 기다린후 48번째 케블카를 탑승하게 된다. 

 

 

 

 

어렵게 표를구매한후 환한 미소로 인증샷. 

 

 

 

 

 

 

 

 

 

 

 

 

 

 

나비님이쏜 맛있는 점심으로 넉넉해진 배를 잡고 에귀디미디(Auguille Du midi)로 향하는

케이블카를 타기위해 발길을 재촉한다. 프랑스와 이탈리아의 국경에 우뚝 솟아 있는

거대한 바위산 몽블랑(4810m)을 지척에서 볼 수 있는 곳으로

해발고도 3,842m 까지 케이블카를 타고 전망대까지 가면 어떤 느낌일까 ? 

 

 

 

지금 마시고있는 맥주가 이곳 빙하수로만든 맥주... 

 

 

 

 

 

 

 

 

 

 

 

 

 

 

 

 

 

 

 

 

 

 

 

 

케이블카가 3개의 중간 철탑을 지날때마다 덜커덩하고

순간 무중력상태일때 비명이 터지자 모두가 친구처럼 웃음을 터뜨렸다.

공포감을 느끼는 감정은 세계인의 공통점인가보다.  

 

 

 

 

 

 

 

 

중간 기착지인 플랑뒤레귀(2,309m)에서 다시 케이블카를 갈아타기위하여 대기중.  

 

 

 

 

 

 

 

 

 

 

 

 

 

 

 

 

 

 

 

 

 

 

 

 

중간 기착지인 플랑뒤레귀(2,309m)에서 다시 케이블카를 갈아타기위하여 대기중. 

 

 

 

 

 

 

 

 

 

 

 

 

 

 

 

 

 

 

 

 

 

 

 

 

 

 

 

 

 

 

 

 

 

 

 

 

 

 

 

 

 

 

 

 

케이블카를 내리면 차거운 바람이 얼굴을 때린다.

제일먼저 윈드스톱퍼를 꺼내어 입는것.

3-4,000m급 고봉들이 둘러쌓인 장관이 바로 눈앞에 펼쳐지는데 탄성이 절로 터진다.

얼마나 멋있던지.

얼마나 대단하던지.

몇 번을 눈을 부비고,

차가운 빙하의 강풍을 맞아본다. 

 

 

 

 

 

 

 

 

 

 

 

 

 

 

 

 

 

 

 

불과 허리까지도 오는 난간에 몸을 기대고 카메라 셔터를 계속눌러야 했다.

미끄러지기라도 한다면 3842m 만년설 빙하 낭떠러지로 그냥 떨어지고 만다.
 

 

 

 

 

 

 

 

 

 

 

 

 

 

 

 

 

 

 

 

 

 

 

 

 

 

 

 

 

 

 

 

 

 

 

 

 

 

전문산악인들이 외부로 출입하도록 만들어 놓은 빙하동굴... 

 

 

 

 

 

 

 

 

 

전문산악인들이 외부로 출입하도록 만들어 놓은 빙하동굴...

한 산악인이 외부로 나가기위하여 준비작업을 하고있다. 

 

 

 

 

 

 

 

 

 

 

 

 

 

이탈리아로 내려가는 로프웨이.

시간적인 여유만 있었다면 한번타서 다시 이탈리아로 갔다가 되돌아 오고싶었다.

 

 

 

원본이 가지런히 보관되여 있는곳 http://blog.daum.net/afakim/13715952

 

Daum Blog 觀主의 카메라 기행.

       

       

       

       

       

      TMB 9일차 5-1 트리앙에서 샤모니까지 : 2017-08-02
      TMB 9일차 5-3 에귀디미디 의 멋진 전경 1 : 2017-08-02
      등록자 댓글내용 삭제
      + 한글명 + 비밀번호
      개인정보처리방침 회사소개 찾아오시는길 국외여행약관 이용약관 사이트맵
      상호명 : (주)제이에스투어  |  대표이사 : 강종숙   |  사업자등록번호 : 137-86-47558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6-인천 서구-0003호  |  관광사업등록증 : 제IFEZ-C-O-3호
      인천광역시 서구 중봉대로 586번길 22, 101동 3108호(청라동, 풍림엑슬루타워)  |  Tel. 02-493-2888, 032-238-2888  |  Fax 032-288-2888  |  이메일 : jstour@jstourvip.com
      개인정보보호관리책임자 : 강종숙